상단여백
기사 (전체 518건)
독자의 눈으로 바라본 부대신문
창간 65주년을 맞은 . 올해도 학내 구성원에게 다사다난한 이야기를 전했다. 독자들은 그 이야기를 어떻게 보았을까? 지난 4일 독자평가...
남현호 수습기자  |  2019-12-08 2019-
라인
차별 가득한 부산, 그 이면에는 부산광역시의 제재
한국 최초 퀴어문화축제가 열린 지 20년이 흘렀으나 성 소수자 인권에 대한 인식은 여전히 낮다. 이에 부산이 성 소수자 인권에 어떠한 ...
전운정 기자  |  2019-12-08 2019-
라인
혐오와 멸시 너머 “ 모두의 연대와 지지로”
한국 최초 퀴어문화축제가 열린 지 20년이 흘렀으나 성 소수자 인권에 대한 인식은 여전히 낮다. 이에 부산이 성 소수자 인권에 어떠한 ...
김유정 기자  |  2019-12-08 2019-
라인
수면 위로 드러난 ‘퀴어’
한국 최초 퀴어문화축제가 열린 지 20년이 흘렀으나 성 소수자 인권에 대한 인식은 여전히 낮다. 이에 부산이 성 소수자 인권에 어떠한 행보를 보이고 있는지 짚어봤다.퀴어는 사회에서 그 정체성을 확고히 하는 중이다. ...
정두나 기자  |  2019-12-08 2019-
라인
마침내 출발선에 서다
사람의 삶은 복잡해서 일축하기 어렵다. 하지만 필자의 삶을 한 키워드로 표현하자면 예술이다. 어릴 때부터 소설을 좋아해서 하나에 꽂히면...
김유정 기자  |  2019-11-25 2019-
라인
<부대신문>의 든든한 동행인
쉼 없이 달려온 65년의 밤 동안 에는 항상 기자들이 함께했다. 65주년 창간기념일을 맞아 기자들의 하루하루를 보여주고자 한다.에는 취...
정두나 기자  |  2019-11-24 2019-
라인
‘기획부터 발행까지 ’ 기자들의 일주일
쉼 없이 달려온 65년의 밤 동안 에는 항상 기자들이 함께했다. 65주년 창간기념일을 맞아 기자들의 하루하루를 보여주고자 한다. 한 호...
전운정 기자  |  2019-11-24 2019-
라인
부대신문이 궁금해요!
독자들을 위해 매번 발행에 임하는 . 이번 창간 기념을 맞이해 에서 가장 중요한 역할을 하는 독자들에게 에 대해 궁금한 점을 들어봤다....
정두나 기자  |  2019-11-23 2019-
라인
[57회 부대문학상 시 부문 가작] 고장 난 고양이
고장 난 고양이 나는 고장 난 고양이수많은 사람을 그리는길거리의 화가석고상처럼 굳어지고 똑같아진 얼굴들을유심히 관찰하는 예술가지하철 기둥 사이 줄 끊어진 기타를 치는 할아버지길 걸어가는 사람을 붙잡고 심리를 알고 싶...
김동훈 (전기컴퓨터공학 15)  |  2019-11-23 2019-
라인
[57회 부대문학상 시 부문 당선작] 벤자민의 죽음
벤자민의 죽음이 나무가 죽었는지 아니면 아직도죽어가는 중인지 알 수가 없다한겨울 거리의 가로수그 날은드물게도 눈이 왔기에 눈이 되어벤자...
손해담(국어교육 17)  |  2019-11-23 2019-
라인
<부대신문> 창간 65주년 축사
의 창간 65주년을 부산대학교 효원가족 모두와 함께 축하드립니다. 지난 1954년 창간된 이래 ‘정론직필(正論直筆)’을 추구하며 부산대...
전호환 총장  |  2019-11-23 2019-
라인
오늘의 기분은 ‘부끄러움’
필자는 ‘애살 많은 학생’으로 불렸다. 주어진 일을 무엇이든 완벽하게, 최선을 다해서 해내려고 노력했다. 그만큼 만족하는 결과도 따라왔...
정두나 기자  |  2019-11-23 2019-
라인
약자 상대성이론
스피노자는 에서 연민을 다음과 같이 정의했다. ‘자신과 비슷하다고 상상하는 타인에게서 일어나는 해악의 관념을 동반하는 슬픔’이라고. 즉...
이지수 기자  |  2019-11-23 2019-
라인
이제는 무섭지 않다
부대신문이라는 글자가 필자를 설레게 했다. 무료했던 대학 생활에 새로운 활력이 될 것 같았고, 학과를 벗어나 새로운 사람들을 만나고 싶...
전운정 기자  |  2019-11-23 2019-
라인
[57회 부대문학상]
▶공모 기간: 2019년 9월 2일 월요일 ~ 10월 11일 금요일▶응모작품소설 부문 10편, 시 부문 150편▶심사위원 소설 부문: 김용규(영어영문학) 교수, 이재봉(국어국문학) 교수시부문: 이순욱(국어교육) 교수...
부대신문  |  2019-11-23 2019-
라인
<부대신문> 기자가 전하는 그날의 현장
학내에서 사건이 발생할 때마다 은 그 현장에 있었다.주요 학내 사안을 취재 했던 기자들을 만나 당시의 이야기를 들어봤다. 논의없는 대학...
윤상민 기자  |  2019-11-23 2019-
라인
[57회 부대문학상 소설 부문 가작] 나의 뮬리에게
잿빛 뮬리가 어지러이 피어 있는 들판, 그 끝은 보이지 않는다. 잿빛 뮬리는 옷이 가리지 못해 맨살이 드러난 곳을 간지럽게 한다. 목덜미, 팔의 모든 부분, 쉬폰 스커트가 닿지 않는 발목과 발등으로 얌전한 동물을 감...
이세희 (식품영양학 19)  |  2019-11-22 2019-
라인
[57회 부대문학상 소설 부문 당선작] 위성
첫 만남의 설렘이 오래 가지 않는 관계는 꼭 사람과 사람 사이에서만 생기는 것이 아니다. 사람은 마음에 안 들면 헤어질 수라도 있지만, 평생을 함께 가야만 하는 직업을 향한 열정이 전과 같지 않음을 느끼면 퍽 당황스...
배근화 (기계공학 16)  |  2019-11-22 2019-
라인
[57회 부대문학상 시 부문 당선 수상소감]
벤자민을 마지막으로 저는 죽은 나무를 본 적이 없는 거 같습니다. 이파리가 서서히 떨어져 나가는, 그게 죽음인지 잠에 드는 것인지 구별...
손해담(국어교육 17)  |  2019-11-22 2019-
라인
[57회 부대문학상 시 부문 가작 수상소감]
처음 수상과 관련된 연락을 받고, 연이어 강의가 있었습니다. ‘캐시 메모리’라는 컴퓨터 메모리에 대한 강의였는데, 진지하고 열정적인 수...
김동훈 (전기컴퓨터공학 15)  |  2019-11-22 2019-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