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548건)
텅 빈 집에 채워진 문화 지역을 밝히다
아무도 살지 않는 집. 방치되면 각종 문제를 야기한다. 이를 막고자 지방자치단체들이 여러 방안을 내고 있는데, 문화공간으로 변모시키는 ...
곽령은 기자·이수인 수습기자  |  2018-12-09 2018-
라인
나를 직면할 용기
동물원에서 호랑이가 탈출한다. 경유(이진욱 분)와 나머지 인물들은 탈출한 호랑이를 말하며 계속 두려워한다. 생존과 직결된 본능적인 이유...
배현정 기자  |  2018-12-09 2018-
라인
거리에서 발견한 건강한 성 문화
‘패션브랜드 매장일까, 화장품 매장일까’. 부산광역시 중구 남포동 번화가 한 가운데, 우뚝 선 분홍색 3층 건물이 보인다. 화려한 외관...
반상민 기자, 윤상민 수습기자  |  2018-12-02 2018-
라인
‘더는 숨지 않아!’ 性 앞에 솔직해지다
‘올바른 자위는 어떻게 해야 할까’. 김효원 씨는 성(性)에 관해 호기심이 많다. 하지만 주위 사람들에게 거리낌 없이 물어보기가 망설여...
반상민·배현정 기자  |  2018-12-02 2018-
라인
문화예술계에 만연한 부당거래
예술인들이 불공정한 계약, 임금 체불 등으로 고통 받고 있다. 속수무책으로 당하다예술인들을 대상으로 한 불공정 행위가 늘고 있다. 불공...
곽령은, 배현정 기자  |  2018-11-18 2018-
라인
눈 감아도 보이는 책의 한 구절
요즘 대학생 구문창씨는 등교하며 책을 듣는 것에 소소한 재미를 느낀다. 과제를 하느라 지친 눈을 잠시 감고, 책을 읽어주는 성우의 목소...
배현정 기자  |  2018-11-11 2018-
라인
평범한 삶을 바랐을 뿐
‘무심코 던진 돌에 개구리 맞아 죽는다’. 이처럼 그냥 한 말에, 별생각 없는 눈길에 누군가는 피를 철철 흘린다. 지적장애인이 아이를 ...
곽령은 기자  |  2018-11-11 2018-
라인
청춘의 장, 부산 대학로를 빛내다
우리 학교 앞에 청년의 거리가 펼쳐졌다. 지난 8일부터 10일, 부산 대학로에서 ‘2018 부산국제청년문화박람회’가 열렸다. 금정문화재...
곽령은 반상민 기자  |  2018-11-11 2018-
라인
스크린 안팎에 아직도 존재하는 차별
여성감독과 여성주연의 영화 이 주목을 받고 있다. 동시에 최근 ‘여성영화’에 대한 관심도 커졌다. 여성영화는 여성이 주체가 되어 여성의...
반상민 기자  |  2018-11-04 2018-
라인
같은 아픔으로 연대하다
‘뭐라고 부르면 돼요? 아줌마?’. ‘나 아줌마 아니야, 미쓰백이라고 불러’. 영화 의 주인공 상아(한지민 분)는 자신을 ‘미쓰백’이라...
반상민 기자  |  2018-11-04 2018-
라인
1979년, 마음 속 들끓던 자유를 외치다
1979년 부산 시민들의 거센 일렁임. '부마민주항쟁'. 연극 은 약 30여년이 흘러도 이를 기억하는 주인공 최정호를 그...
배현정 기자  |  2018-10-14 2018-
라인
교류의 장에서 청년 미술을 조명하다
‘미술 전시회’하면 우린 그림 전시회나 조각 전시회 등을 떠올린다. 하지만 최근 장르의 벽을 넘어선 미술전이 열렸다. 바로 ‘미술, 그...
반상민 기자  |  2018-10-14 2018-
라인
연극, 만인의 놀이터로 거듭나다
누구나 쉽게 다가갈 수 있는 예술. 이렇게 연극을 정의하는 이들이 있다. 대중에게 연극의 즐거움을 알리고자 뭉친 ‘부산극회연합’이다. ...
반상민·배현정 기자  |  2018-10-07 2018-
라인
끝없는 발버둥에도
청년은 열정적이고 도전적이라고 인식되곤 했다. 그러나 언젠가부터 ‘열정페이’, ‘흙수저’, ‘존버’ 등 신조어들과 날이 갈수록 높아지는...
곽령은 기자  |  2018-10-07 2018-
라인
해양도시 속 살아 숨쉬는 '해녀 문화'
바닷속을 자유롭게 누비며 생계를 이어가는 해녀. 해녀라고 하면 대부분 제주도를 떠올리기 마련이다. 그런데 해양 도시 부산에도 해녀로 살아가는 이들이 존재한다. 2017년 12월 기준으로 해녀 751명이 부산 바다를 ...
곽령은•반상민•배현정 기자  |  2018-09-16 2018-
라인
바닷속을 넘나드는 그들의 하루
동이 트기 전, 연화리 마을 해녀들은 일찌감치 잠수복을 갖춰 입는다. 물질에 사용할 납과 호미 등도 챙기느라 바쁘다. 오늘은 소위 ‘눈...
곽령은•배현정 기자  |  2018-09-16 2018-
라인
내 취향과 감성을 책으로 만나다
몇 년간의 청소 아르바이트를 그림으로 그린 책. 병원에 다녀온 진료 기록을 엮은 책. 이처럼 평범한 일상을 살아가는 사람이 직접 써내려...
배현정 기자  |  2018-09-10 2018-
라인
관광기념품, 부산의 색으로 부산을 키우다
광안대교가 보이는 바닷가. 여러 건물 사이 빨간 우체통이 눈에 띄는 흰색 건물이 보인다. 선물 가게라고 적혀있는 이곳 ‘오랜지 바다’의...
곽령은·반상민 기자  |  2018-09-09 2018-
라인
‘행복’을 갈망할수록
‘죽음은 언제나 산자의 몫이다’, 한 사람의 죽음이 남은 이에게 주는 아픔을 가늠케 하는 말이다. 이처럼 산자는 망자의 죽음을 고통스레...
반상민 기자  |  2018-09-09 2018-
라인
영화의 장에서 '청년?'의 답을 찾다
영화제라고 하면 보통 전문적인 영화인이 떠오른다. 하지만 여기서 벗어나 청년들의 축제로 탈바꿈시킨 영화제가 있다. 바로 ‘부산청년영화제...
곽령은·반상민·배현정 기자  |  2018-09-02 2018-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