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39건)
뛰는 시댁 위에 ‘나’는 며느리
‘사춘기, 갱년기처럼 며느리가 되면 겪게 되는 ‘며느라기’라는 시기가 있대. 시댁 식구한테 예쁨받고 싶고 칭찬받고 싶은 그런 시기. 보...
추예은 기자  |  2018-05-27 2018-
라인
우리들의 쓸쓸한 자문
연애, 결혼, 출산을 포기한 3포세대에 이어 꿈과 희망을 모두 포기하는 N포세대라는 말이 낯설지 않다. 이처럼 우리는 무언가를 포기하는...
추예은 기자  |  2018-05-13 2018-
라인
진실을 위한 이들의 행보, 그 결실은?
9년 전 1월 20일. 매서운 물줄기가 용산구 남일당의 한 건물 옥상에 쏟아졌다. 중무장한 경찰특공대와 점거 농성을 벌이는 철거민들의 ...
곽령은 기자  |  2018-04-08 2018-
라인
'그날'의 회고록
‘그날’이 오면 까만 봉투와 알록달록한 파우치는 여성들의 생리대를 숨겨준다. 이렇게 인류의 절반은 살아가는 동안 약 500차례 피 흘리...
배현정 기자  |  2018-03-18 2018-
라인
아픔의 굴레
전공의폭행사건, 군부대내폭력사건, 간호사들의 태움 문화. 한동안 우리나라를 뜨겁게 달궜던 사안들이다. 모두 특정 집단에서 오랫동안 대물...
곽령은 기자  |  2018-03-04 2018-
라인
사랑해서 외롭다
사람 간의 마음은 시소 같다. 한쪽의 마음이 더 무거워지면 반대쪽은 위치가 높아져 상대방을 내려다보기 마련이다. 감정의 무게가 많이 나...
김미주 기자  |  2017-11-25 2017-
라인
베스트가 사는 워스트한 세상
세월호 유가족들과 시민들의 단식 농성장 앞에서 라면, 피자, 치킨 등을 나눠 먹기. 시민활동가 폭행하기. ‘일간베스트’와 ‘어버이연합’...
곽령은 기자  |  2017-11-05 2017-
라인
‘죽여주는 여자’가 죽이는 것
한 할아버지가 탑골공원에서 소영(윤여정 분)을 발견하고 성큼성큼 걸어간다. “이봐요, 댁이 그 죽여주게 잘한다는…” 소영이...
추예은 기자  |  2017-10-01 2017-
라인
‘만나면 좋은’ ‘국민의’ 방송을 돌려달라
비 오는 날은 소시지 빵’, ‘보수·진보 체질 따로 있나?’ 생뚱맞은 소리처럼 들리지만, 이는 2013년 의 기사다. 이때 는 정치적...
장원 기자  |  2017-09-10 2017-
라인
그물, 삶을 덮치다
“이제 내래 그 그물에 단단히 걸려버린 것 같습네다. 고기가 그물에 걸리면 끝난 거지요” 처참한 몰골의 한 남자가 절망적인 표정으로 읊...
곽령은 기자  |  2017-08-27 2017-
라인
‘공주’를 위한 안식처는 없었다
‘전 잘못한 게 없는 데요’. 영화 에서 공주(천우희 분)가 끝내 뱉어낸 말이다. 하지만 그렇게 말한 이후 공주의 행동은 이상했다. 갑...
장원 기자  |  2017-06-05 2017-
라인
나쁜 나라의 자백
2013년 1월, 탈북자 출신 공무원 유우성 씨가 간첩혐의로 체포됐다. 국가정보원(이하 국정원)은 그가 탈북자 정보를 북한에 넘겼다고 ...
김미주 기자  |  2017-05-15 2017-
라인
상처로 엉겨붙은 인연
말없이 캠코더에 사람들의 모습을 담는 ‘문영(김태리 분)’은 항상 혼자이다. 폭언을 일삼는 아버지를 피해, 문영은 집에서조차 방문을 걸...
김미주 기자  |  2017-04-03 2017-
라인
‘우리’와 ‘너와 나’ 사이
우리는 언제부터 인간관계에 대해 고민했을까? 어쩌면 인간관계의 고민이 무엇인지도 몰랐던 어린 시절부터 시작했을지도 모른다. ‘따돌림을 ...
장원 기자  |  2017-03-13 2017-
라인
“양치기들의 침묵”
우리는 누구나 거짓말을 한다. 그러다 보면 거짓말은 또 다른 거짓말을 양성한다. 영화 은 완주(박종환 분)가 자신의 거짓말을 수습하는 ...
장원 기자  |  2017-02-27 2017-
라인
이 길을 누군가도 걷고 있다
세상 누구나 춥고 외로운 길을 걸어가야 할 때가 있다. 특히 그 길을 나만이 걷고 있다고 생각할 때, 고독함은 배가 된다. 영화 는 그...
박지영 기자  |  2016-11-21 2016-
라인
지금은 도다리일지라도 언젠간 도달하리
“야이씨, 니랑 똑같이 생깄다”. 지면에 납작 엎드려 뻐끔뻐끔 숨을 몰아쉬는 도다리. 그리고 누런 이를 드러내며 서로를 놀리는 세 친구...
신지인 편집국장  |  2016-11-07 2016-
라인
부끄러움을 그 시대에 안다는 것
인생(人生)은 살기 어렵다는데시(詩가) 이렇게 쉽게 씌어지는 것은부끄러운 일이다. -윤동주, 중 학창시절 국어 교과서를 통해 한 번쯤...
박지영 기자  |  2016-10-03 2016-
라인
최악의 하루 끝에 맞는 해피엔딩
누구나 그런 날이 있다. 기분 좋게 준비를 하고 외출하더라도 생각하지도 못한 문제가 생기고 모든 일이 꼬여버리는 최악의 날. 영화 는 ...
김미주 기자  |  2016-09-12 2016-
라인
누군가의 어머니 혹은 딸에게 건네는 위로
40여 년 전 아직은 어리고 순수한 얼굴을 한 여성들은 부푼 기대를 안고 사회에 첫발을 내딛었다. 하지만 이상과 현실은 너무나도 달랐다...
김미주 기자  |  2016-08-29 2016-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