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보도 메아리
"먹다 남은 생수가 나왔다"

지난 19일, 한 학생이 경영관 자판기에서 생수를 뽑았다. 그러자 절반 남은 생수가 나와 심경을 토로하며 마이피누에서 한 말.

담당자분, 마시다 남은 생수라니 제대로 물 먹이셨네요

부대신문  press@pusan.ac.kr

<저작권자 © 부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대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