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보도 메아리
"전공이 뭔지도 모르겠다. 대학에 가고 싶어 한 적이 없다"

▲지난달 31일, 이화여대 부정입학과 학점 특혜 관련한 취재진의 질문에 정유라가 한 말.

  무슨 말을 하는지 모르겠다. 저런 뻔뻔한 태도는 본 적이 없다.

부대신문  press@pusan.ac.kr

<저작권자 © 부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대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