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난 지면 길거리 캐스팅
"유명인사의 표절에 대한 효원인들의 생각은?"
   
 

남승희(화학교육 1)

자기 생각이 아닌 남의 글을 가져와 출처를 밝히지 않은 것은 유명인이 했든 일반인이 했든 잘못된 행위다. 유명인들이 ‘몰랐다’고 말하는 것은 핑계일 뿐이다.

   
 

백가영(중어중문 4)
일반인들도 표절에 주의해야 하지만 공인인 만큼 대중들에게 미치는 영향을 고려해 행동을 더욱 조심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고지수(심리 2)
이번에 문제가 된 유명인 모두 평소에 이미지가 좋았는데, 표절 논란이 일어 안타깝다. 그나마 표절 논란에 대해 책임을 지는 모습을 보여서 다행이라고 생각한다.

부대신문  press@pusan.ac.kr

<저작권자 © 부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대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