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17건)
문재인정부의 국립대정책에 부쳐
촛불 시민혁명의 기대와 열망을 한 몸에 받으면서 문재인 정부가 출범한지도 만 2년이 지났다. 사회의 많은 부분에 쌓여 있던 이른바 적폐를 타파하고 새로운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해 걸어 온 지난 2년의 걸음이 결코 가볍...
부대신문  |  2019-06-02 2019-
라인
장애인과 함께 하는 대학
1841년 3월 28일, 초등학교 교사인 서른아홉 살의 도로시아 딕스는 미국 매사추세츠 주 이스트 케임브리지에 있는 정신질환자 수용시설에 일요학교 연사로 초청되었다. 딕스는 수용시설에 거주하는 정신질환자들은 비록 가...
부대신문  |  2019-05-26 2019-
라인
강사법을 대하는 대학의 올바른 자세
여러 차례 연기를 거듭해 온 강사법이 곧 시행을 앞두고 있다. 지난 2011년부터 대학 강사의 신분보장과 처우개선을 위해 논의를 거듭해 온 ‘고등교육법 개정안’(이하 강사법)이 국회를 통과한 후 시행에 이른 것이다....
부대신문  |  2019-05-13 2019-
라인
‘1인 가구’ 시대는 시작되었다.
대학생을 비롯한 젊은이들의 주거·생활에 있어서 예전과 가장 크게 달라진 점을 꼽는다면 단연 1인 가구의 증가를 들 수 있다. 1인 가구란 ‘혼자 생활하는 사람’이라는 의미로, 행정안전부 주민등록인구통계에 따르면 20...
부대신문  |  2019-05-06 2019-
라인
국립대 거버넌스를 다시 묻는다
현행 교육공무원임용령 제9조의4는 국립대 총장이 단과대 학장을 임명할 때 대상자의 추천을 받거나 선출의 절차를 거치지 않고 직접 지명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민주주의 사회라고 하더라도 모든 조직의 대표자를 선거로 선출...
부대신문  |  2019-04-29 2019-
라인
질문 없는 강의실 의미 없는 학문
대학 강의실에 없는 것이 딱 하나 있다. 바로 “질문”이다. 애초에 이런 단어가 강의실에 존재했었는지 의문일 정도로 수업 시간에 질문을 받은 적이 없다. 마지못해서 질문을 해 보라고 하면 쭈뼛쭈뼛 손을 드는 경우가 ...
부대신문  |  2019-04-07 2019-
라인
보행자의 권리를 돌려주자
1교시를 앞둔 시간이면 수많은 학생들이 수업에 늦지 않으려 걸음을 재촉한다. 북문은 이 시간에 학생들이 특히 많이 몰리는 곳이다. 교문을 들어서자마자 오른쪽에는 얼마 전 완공된 자유관 건물이 위용을 자랑하고 눈앞에는...
부대신문  |  2019-04-01 2019-
라인
대학생을 향한 기성세대의 염치없는 당부
세상이 이래저래 어수선하다. 부산대학교 교정에 번진 새 학기의 발랄함이 그래서 더 상큼하고 반갑게 다가온다. 저마다 아름다운 꿈을 지닌 대학생들 덕분이다. 감사한 일이다. 이참에 당부 한마디 하고자 한다. 단언컨대 ...
부대신문  |  2019-03-25 2019-
라인
무나니스트와 고독한 식사
‘무나니스트’(‘무난하다’와 ‘-ist’의 합성어) 2000년생들 사이에서 최근 회자되고 있는 유행어다. 앞서가지도 동시에 뒤처지지도 않는 무난함을 추구하겠다는 그들은 삶의 목표를 바로 그 무난함에 두고 있다. 어린...
부대신문  |  2019-03-11 2019-
라인
대학, 텅 빈 시간으로의 여행
3월의 문이 열렸다. 봄 햇살과 함께 반짝반짝 빛나는 신입생들이 교문을 들어설 것이고 미리내골의 나무들은 푸르름을 더해갈 것이다. 하지만 그 눈부신 3월을 바라보는 마음이 그리 편치만은 않다. 그들은 머지않아 4월을...
부대신문  |  2019-03-03 2019-
라인
부디, 새벽벌의 공감장을 기대하며
한 해가 저물어간다. 곳곳에서 연말 총회들이 줄을 잇는다. 대부분 형식적인 식순이다. 관례적으로 조직의 수장은 이미 내정되어 있고, 한 해 예산에 대한 감사는 그저 감사하게 확인될 뿐이다. 주변의 학회나 동문회, 각...
부대신문  |  2018-12-09 2018-
라인
부산대가 좌초하고 있다
다소 도발적이지만, 이는 엄연한 사실이다. 전국적으로 급감하는 인구, 그나마도 모두 서울로만 달려가고, 세계로 비상하기는커녕 90년대 이후 국내에서조차도 갈수록 낙폭이 커지며 추락하고 있는 부산대의 위상. 그렇다. ...
부대신문  |  2018-12-02 2018-
라인
강요된 성실
올가을 여전히 캠퍼스에 자주 보이는 모습이 있다. 팀프로젝트를 준비하는 학생들이다. 추측컨대, 이렇게 팀 프로젝트가 많은 이유는 과제의 본래 목적과 더불어 공동작업의 경험을 통해 인간관계를 관리하는 능력을 기르고 공...
부대신문  |  2018-11-18 2018-
라인
공교육 체제를 바로 세울 때다
올해도 어김없이 입시철이 돌아왔다. 이번 주에 수험생들은 대학입학수학능력시험(이하 수능)에 응시한다. 대입을 위한 학생부종합전형(이하 학종) 절차는 이미 진행 중이다. 수험생들은 물론이고 학부모들도 초긴장 상태일 것...
부대신문  |  2018-11-11 2018-
라인
캠퍼스를 가꾸자
가을이다. 캠퍼스가 온통 단풍과 낙엽으로 물들었다. 장광경이다. 우리 부산대학교 장전캠퍼스는 금정산에 자리 잡고 있다. 산과 숲과 계곡에 자리 잡은 대학교인 것이고, 이들 자연환경을 잘 보존하는 것과 잘 어울리는 것...
부대신문  |  2018-11-04 2018-
라인
교수회의 설문결과를 공약이행의 전기(轉機)로 삼자
지난 달 우리 학교의 교수회는 를 발표하며 이 설문이 “총장의 임기 중반을 맞아서 그동안의 대학 운영을 돌아보고 쇄신해나가는 계기가 될 수 있기를 희망”하였다. 설문조사 결과보고서에 따르면, 총장과 집행부는 공약이행...
부대신문  |  2018-10-14 2018-
라인
‘만기친람’과 ‘자유방임’ 사이의 길
중년의 남자가 젊은 여자와 사랑에 빠졌다. 제법 성공한 남자는 고향에 호텔을 짓고 그곳에서 사랑하는 여자와 편안한 여생을 살고 싶다. 부인이 된 여자는 어느 날, 고향 주민을 위해 자선 바자를 개최한다. 남자는 이 ...
부대신문  |  2018-10-07 2018-
라인
강의평가는 교수-학생의 소통의 장이 되어야 한다
강의평가가 보다 충실하게 이루어질 필요가 있다. 사람은 누구나 자기 자신을, 또 자신이 한 일을 객관적으로 바라보는 것이 힘들다. 교수가 자신의 한 학기 수업을 바라보는 것도 마찬가지다. 한 학기 수업을 마친 다음 ...
부대신문  |  2018-09-16 2018-
라인
변화한다는 변함없는 사실과 변하지 말아야 할 것들
폭염이 기승을 부린 여름이었다. 더위가 여름다운 것이려니 생각을 거듭해도 덥고 힘들었다. 끝이 없을 것 같던 열대야도 지나 가을이고 개강이다! 계절의 순환처럼 이 세상에 변화하지 않는 것이 있으랴. 삶은 언제나 변화...
부대신문  |  2018-09-09 2018-
라인
대학의 민주주의는 여전히 과정중이다
지난 8월17일 고현철 교수 3주기 추도식이 10·16기념관에서 열렸다. 예년에 비해 조촐하고 차분하게 치러졌으나 추도행사와 더불어 ‘고등교육 적폐청산과 대학 민주주의’를 주제로 추도학술대회가 진행되면서 고인의 숭고...
부대신문  |  2018-09-02 2018-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