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46건)
벼랑 끝 ‘강사법’ 시간이 없다
2010년 조선대학교의 한 시간강사가 처우를 비관하는 유서를 남긴 채 세상을 떠났다. 시간강사들의 열악한 처우가 사회적으로 드러난 것이...
신우소 편집국장  |  2017-11-25 06:36
라인
진실 없는 역사 과거 청산의 과제는
우리나라 근현대사는 적폐의 역사다. 집권 정부는 수많은 △정치개입 △인권침해 △비민주적 관행을 자행했다. 이를 청산하려는 역사도 존재했...
박지영 대학·문화부장  |  2017-11-21 13:55
라인
‘빈집 쇼크’ 막을 대책, 갈 길 멀다
우리나라는 최근 몇 년 사이 빈집 관련법이 빠르게 정비되고 있다. 이는 농어촌 지역에서 먼저 시작됐다. 을 개정해 빈집...
신우소 편집국장  |  2017-11-05 13:18
라인
아무도 찾지 않는 빈집, 그곳에 드리운 그림자
해 질 무렵 사람들은 하나둘씩 조명을 켜 거리를 밝힌다. 그러나 어떤 집은 어둠이 내려도, 사방이 암흑으로 가득해져도 여전히 빛 하나 ...
신우소 편집국장  |  2017-10-29 11:30
라인
블라인드 채용으로 채용시장에 변화의 바람 불까
‘스펙 없는 이력서’를 통한 블라인드 채용 법제화. 이는 문재인 대통령의 후보시절 공약 중 하나였다. 그리고 지난 6월, 문재인 대통령...
손지영 사회부장  |  2017-10-01 09:27
라인
<소년법>을 없앤다고 소년범죄가 사라지나?
‘심해? (교도소에) 들어갈 것 같아?’ 지난 1일 중학교 여학생이 피범벅이 되도록 폭행당했다. 가해자는 죄의식은커녕 폭행 사실을 지인...
박지영 대학·문화부장  |  2017-09-24 12:18
라인
[사드 시리즈②] 사드 배치 2년이 남긴 것
< 사드 시리즈 > ① 사드 기지가 된 마을 ② 성주의 미래, 우카와작년부터 연신 사드가 뜨거운 이슈다. 외교부터 안보까지 크고 작은 ...
박지영 대학·문화부장  |  2017-09-10 11:21
라인
[사드 시리즈 ①] "성주 소성리로 달려와 주세요"
“지금 사드가 들어오고 있습니다 경찰들이 마을 회관을 둘러싸고 있어요 다들 회관으로 모이십시오”.며칠 전부터 사드가 배치될 것 같다는 ...
손지영 사회부장  |  2017-09-03 13:28
라인
[사드 시리즈 ①] 사드는 어쩌다 '성주'에?
박지영 대학·문화부장  |  2017-09-03 13:13
라인
폴리아모리의 “난 너의 사랑도 사랑해”
“두 사람을 미친 듯이 온 마음 다 바쳐서 사랑해” 2015년 가수 다비치가 발매한 음반 의 일부 가사이다. 노래는 두 사람을 사랑하는...
박지영 대학·문화부장  |  2017-08-27 14:40
라인
미세먼지 걱정 없는 대한민국을 꿈꾸다
맑은 하늘을 보기 어려워진 요즘, 우리의 시야를 가로막는 것은 바로 ‘미세먼지’다. 눈에 보이지 않은 채 대기 중에 부유하고 있으며, ...
신우소 편집국장  |  2017-05-29 09:55
라인
사실로 위장된 허구, 가짜뉴스
세계신문협회가 올해의 저널리즘 이슈로 ‘가짜뉴스(Fake News)의 확산’을 선정했다. 이는 작년 제48대 미국 대통령 선거(이하 대선)의 영향이 컸다. 대선기간 동안 소셜미디어에서 주류 언론 뉴스가 730만 건 ...
손지영 사회부장  |  2017-05-15 15:38
라인
[청년시리즈] 정치에 무관심했던 청년의 속사정
이번 시선+는 1539호부터 총 3회의 시리즈로 구성됐다. 우리시대 청년을 주제로, △청년 취업문제 △부산청년의 부산나기 △청년과 정치...
신우소 편집국장  |  2017-04-10 08:15
라인
[청년 시리즈]불안하기만 한 부산청년의 부산나기
여기저기서 ‘청년의 탈부산’을 얘기하지만 구체적으로 청년이 왜 이곳을 떠나는지 알지는 못한다. 청년 이탈 문제를 단순히 취업 문제, 일자리 문제로 치부하기에는 무리가 있다. 분명 청년이 맞닥뜨린 현실은 더 복잡하고 ...
손지영 사회부장  |  2017-04-03 06:44
라인
[청년 시리즈]청년의 취업 계절은 아직 추운 겨울
많은 청년들이 고용 한파에 떨고 있다. 청년들이 원하는 모든 것을 갖춘 일자리는 욕심일지라도 어느 하나 제대로 갖추기를 ‘포기’해야 하...
박지영 대학·문화부장  |  2017-03-27 08:49
라인
사회가 만들어낸 1인 미디어, 그 미래는?
올해 방송가에서 가장 주목하는 키워드, 숫자 ‘0’과 ‘1’. 0은 TV없는 가구를 뜻하며, 1은 1인 미디어를 의미한다. 유튜브, 아...
신우소 편집국장  |  2017-03-13 07:04
라인
결혼없는 가족은 불가능한가요 ?
박지영 대학·문화부장  |  2017-03-06 07:17
라인
짧지만 밝게 타올랐던 학생운동을 돌아보다
총학생회 선거가 한 달도 채 남지 않았다. 총학생회의 정치활동 참여에 대한 논쟁도 몇 년째 계속되고 있다. 정치활동에 대한 학생들의 피...
김민관 대학부장  |  2016-11-21 04:28
라인
두가지 혐의와 정치적 책임, 박근혜 대통령의 죄와 벌
이른바 '박근혜-최순실 게이트’로 불리는 ‘국정농단’ 파문. 청와대는 사실상 기능을 상실했고, 대통령에 대한 국민의 신뢰는 이미 바닥으로 떨어졌다. 이번 사건의 중심에 서 있는 박근혜 대통령. 그녀가 지어야 하는 책...
주형우 문화부장  |  2016-11-14 15:22
라인
성과연봉제는 노동시장에서 성과를 낼 수 있을까?
8천 명에 가까운 철도 노동자들이 머리에 띠를 두르고 역사 바깥으로 나왔다. 역대 최장기록으로 파업을 이어오고 있는 이들. 시민들의 등...
신지인 편집국장  |  2016-11-07 03:52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