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397건)
환갑 맞은 <부대신문>, 새로운 시작을 위한 이야기
2014년, 60주년을 맞은 . 독자들이 바라본 모습은 어땠을까. 지난 3일, 학생 독자 두 명이 부대신문 편집국을 찾았다. 편집국 사...
김윤경 기자  |  2014-12-08 15:58
라인
[52회 부대문학상]소설 부문 가작 수상소감
홍준성(철학 2)  |  2014-11-17 18:29
라인
[52회 부대문학상]소설 부문 심사평
올해 소설 부문에 응모한 작품은 모두 스물두 편이다. 예년에 비해 월등히 많은 편 수에 우선 놀라고 반가웠으나, 읽는 내내 마음은 편치 않았다. 문학이 구시대적 퇴물로 내쳐지고 위태로운 실존을 감당한 지 오래되었으나...
이재봉(국어국문) · 김경연(국어국문) 교수  |  2014-11-17 18:28
라인
[52회 부대문학상]소설 부문 당선 수상소감
김다희(생명과학 2)  |  2014-11-17 18:26
라인
[52회 부대문학상]검은 건반을 위한 연주곡
[오뎅, 떡뽀끼, 순대, 핫도그] 엄마가 또 다시 가출을 했다. 할머니가 침을 튀겨가며 엄마 욕을 한다. 침은 핫도그 반죽 속으로 골인...
김다희(생명과학 2)  |  2014-11-17 18:24
라인
[52회 부대문학상]시 부문 가작 수상소감
차새로(노어노문 3)·류주연(언어정보 32)  |  2014-11-17 18:16
라인
[52회 부대문학상]시 부문 심사평
가을 들어 유난히 나무 끝에 달린 붉은 감(枾)들이 눈에 들어오더니, 주위에서 너도 나도 감을 선물해줘 가족들이 감을 먹느라 행복했다. 비록 상처투성이 못난이들이었지만 살짝 베어 물자 단맛이 퍼지며 정녕 감쪽같이 눈...
김종기(불어교육)·김승룡(한문) 교수  |  2014-11-17 18:12
라인
[52회 부대문학상]죄인의 단상
저 아래 터전에는 올려다보던 당신이 있었는데 햇살이 분명 따뜻했던 것 같은데 가슴엔 철새들만 울어댔다당신의 시선에는 과정이 없다 혹은 잃은 것이었던가 미안함인가 후회인가 부끄러움인가옛날 사람도 아닌데 ...
류주연(언어정보 3)  |  2014-11-17 18:10
라인
[52회 부대문학상]붉은 대추
접시꽃 향기로 깊어가는 새벽이다.적요한 달무리의 유영에 눈을 감고 풀벌레 우는 소리에 귀를 열고 지난봄의 손톱을 가만히 쓸다가 설익은 대추의 낙과에 눈을 뜬다고동이 멈춘 세로(細路)에 햇귀가 비추고 이내 낯설은 것이...
차새로(노어노문 3)  |  2014-11-17 18:08
라인
부대신문 연혁
부대신문  |  2014-11-17 15:28
라인
부끄러운 고백
‘나는 보통 사람들보다 뛰어난 존재다’ 나는 그런 우월의식을 지니고 살아왔다. 믿음에는 나름의 근거가 있었다. 공부를 하지 않아도 성적...
김민관 기자  |  2014-11-17 15:07
라인
대학언론연합, 지역성을 제시하다
일본의 대학언론은 죽었다. 학내언론의 기능을 제대로 수행하지 못하고 있다. 비판과 감시는커녕, 발행에도 어려움이 많다. 언론이 대학의 ...
이광영 편집국장  |  2014-11-17 12:50
라인
대학언론, 갈 길이 멀다
1년 전, 다섯 명의 대학언론 편집국장이 한자리에 모였다. 같은 고민을 가진 이들이 서로 공감하며 해결책을 모색했다. 대화의 주제는 ‘...
이광영 편집국장  |  2014-11-17 12:25
라인
<부대신문>을 만드는 또 다른 사람들
을 펼쳐보면 마치 기자들만이 모든 일을 하는 것처럼 보인다. 하지만 보이지 않는 곳에서 을 위해 남몰래 땀 흘리는 사람들이 있다. 발행...
박성제 기자  |  2014-11-17 12:08
라인
독자라는 창에 비친 <부대신문>의 과거, 그리고 현재
60년의 시간, 은 수많은 사람들의 손을 거쳐 갔다. 신문을 만들어내는 기자는 물론, 지속적으로 관심 있게 보는 독자들도 존재한다. 은 예전부터 독자들의 반응을 알아보기 위해 자체적으로 설문조사를 하고 활자화했다. ...
조부경 기자  |  2014-11-17 11:58
라인
세계에서 온 부산대학생, 그들의 눈에 비친 PNU를 말하다
여기 부산대학교(이하 부산대) 학생들이 뭉쳤다. 다른 점이 있다면 각기 다른 나라에서 날아왔다는 것! 파란 눈과 다른 언어 때문에 멀게...
박성제 기자  |  2014-11-03 21:33
라인
[크라우드 소싱①]소비자와 개발자, 크라우드 소싱으로 만나다
지난해 4월 발생한 보스턴 마라톤 폭탄 테러 사건. 당시 현장에 있던 시민들이 스마트폰으로 촬영한 동영상과 사진을 웹 사이트에 올렸고,...
김윤경 기자  |  2014-10-13 12:25
라인
[크라우드 소싱②]‘뜨는’ 크라우드 소싱, 과연 만능열쇠일까
기업이 마주한 문제의 해결책과 수익 창출의 방법으로 각광받고 있는 크라우드 소싱. 비용이 저렴하고 일반 대중으로부터 참신한 아이디어를 ...
오나연 기자  |  2014-10-13 12:23
라인
[안개 속 고문헌②]편히 몸 누일 곳 없는 고문헌의 설움
고문헌이 가진 높은 가치와 중요성에도 불구하고 현재 고문헌을 위한 환수·관리 노력은 부족한 상태다. 우리나라 고문헌은 △허술한 관리 △...
조부경 기자  |  2014-10-06 00:59
라인
[안개 속 고문헌①]살아있는 역사는 생각보다 가까이에 있다
훈민정음, 난중일기, 직지. 우리나라 사람들이라면 누구나 한번쯤은 들어본 고문헌의 이름들이다. 하지만 고문헌에 대해 알고 있거나 고문헌...
김윤경 기자  |  2014-10-06 00:46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