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379건)
눈과 입을 사로잡은 손맛 디저트
컵케이크, 수제쿠키 등 요즘 학교 주변에서는 손으로 만든 디저트 카페들을 많이 볼 수 있다. 많은 카페들이 커피 맛으로 경쟁하던 이전과...
이아인 기자  |  2009-11-09 12:16
라인
그들은 '작은 이야기'에 주목해
소설(小設)은 말 그대로 작은 이야기다. “일상에서 느끼는 감정을 풀어내는 것도 소설이 될 수 있다고 생각해요”라고 말하는 백송이(신문...
강현주 기자  |  2009-10-12 13:13
라인
옛날 극장, 그 추억을 들추다
지난 1959년 지어진 단관극장 ‘삼성극장’은 50년간 범일동 영화관 거리를 지키고 있다. 오는 16일까지 이곳에서 30여명의 예술가들...
신숙미 기자  |  2009-10-12 13:09
라인
문화, 스스로 즐길 순 없나요?
오랜만에 영화관을 찾은 노주체 씨의 눈에 1000만 관객을 돌파했다는 영화 포스터가 들어온다. ‘1000만 관객’ 문구를 본 후 노 씨...
이아인 기자  |  2009-10-12 12:34
라인
지역, 다양한 하위주체들과 연대하는 장소
지역에는 일반적인 의미로 접근하기 어려운 몇 겹의 억압이 중첩되어 있다. 가령, 지역 내부에서 질곡 상태에 놓인 지역 여성, 지역 장애인, 지역 내부로 이입되고 있는 이주민과 같이 지역 내부의 하위주체들에게 가해진 ...
허정<인문학 연구소>  |  2009-10-12 12:31
라인
이젠 명절에도 취업스트레스?
명절이 가까워지면 정재엽(경영 4) 씨는 “어른들이 ‘아직도 놀고 있냐?’고 묻는 것이 싫어 친척 집에 가기 싫다”고 토로한다. 가사노...
이아인 기자  |  2009-09-28 14:19
라인
부산과 영화 <해운대>(윤제균, 2009)
부산을 다루고 있는 대개의 영화들은 남포동, 영도대교, 항구, 해운대, 광안대교 등 관광지의 풍경을 통해 부산을 보여주고, 규정하려 든다. 이러한 영화는 부산 공간의 균열적인 면과 특질적인 면을 담아내지 못한다. 또...
김필남<오늘의 문예비평 편집장>  |  2009-09-21 22:00
라인
취업과 흥미를 읽는 대학생 ‘독서 편식’
많은 학생들이 특정장르에 편중된 독서 습관을 가지고 있다. 학생들은 주로 판타지소설, 칙릿 소설, 무협 소설, 자기개발서를 많이 읽는다...
강현주ㆍ이아인 기자  |  2009-09-21 21:56
라인
너도 나도 ‘국민’ 여동생
지난 1일, 40%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국민 드라마’ 칭호를 얻은 선덕여왕 포털 사이트 게시판에는 ‘국민 남동생’ 배우 유승호의 등장...
신숙미 기자  |  2009-09-21 21:50
라인
위기 속 동아리, 탈출구를 찾다
건전 학·예술 지원금 미지급과 동아리 방 정리를 학교에서 간섭하는 등 동아리인들의 자치권이 침해받고 있다. 또 고질적인 공간부족 문제와...
강현주 기자  |  2009-09-16 20:13
라인
“외국인들에게 먼저 마음을 열어주세요”
|소금꽃| 삼산거주외국인지원협회 함성룡 사무국장거주 외국인 80만 시대다. 주변에서 외국인을 쉽게 만날 수 있고, 그들도 엄연히 대한민...
손경식 기자  |  2009-09-15 14:29
라인
아이돌에 누나도 오빠도 ‘헤벌쭉’
최근 십대만의 전유물이라 여겨졌던 아이돌 가수의 팬 연령대가 이십대로 확산되면서 아이돌 가수의 이미지가 변화하고 있다. 아이돌 가수들은...
신숙미 기자  |  2009-09-10 19:45
라인
“이웃집 숟가락 개수도 알고 있지요”
옆집 사람에게 인사하는 일이 멋쩍어진지 오래다. 대도시에서 ‘이웃사촌’이라는 말은 아스라이 사라져버렸다. 하지만 연제구 황령산에 자리한 물만골 공동체는 다르다. 물만골 공동체를 일군 연제공동체 정덕용 센터장은 “이곳...
김현호 기자  |  2009-09-10 18:21
라인
굴곡진 근대사를 함께한 ‘끄떡’다리를 추억하며
75년간 부산 시민과 애환을 함께 해 온 영도다리가 제2롯데월드 건설로 10월 해체 및 복원공사에 들어간다. 시민들은 지난 4일 영도다...
강현주 기자  |  2009-09-05 22:26
라인
용신님 덕에 풍년이었는데…이제 우야노?”
주민 모두 마음모아 가꿔온 용신제 여름이면 시원한 물을 찾는 사람들이 삼삼오오 몰려드는 양산 원동의 배내골. 양산 물금신도시에서 두 시...
신숙미 기자  |  2009-08-28 21:16
라인
4대강 살리기, 문화재 죽이면 안돼
정부가 4대강 정비 사업 착수에 앞서 지난 2월 실시한 문화재 지표조사(이하 지표조사)가 ‘부실조사’라는 의혹을 받고 있다. 국토해양부는 지난 2월부터 약 2개월 동안 ‘4대강 정비사업’ 예정 지역인 한강·낙동강 등...
신숙미 기자  |  2009-08-28 15:54
라인
사랑은 ‘엄지’로 찍으세요
|기자체험기| ① 부모님에게 문자메시지 보내기 ② 느리게 살기 도서관에서 과제를 하던 초록 씨는 어머니에게 ‘언제 오노?’라는 문자메시지를 받는다. 메시지창에 ‘몰라’라고 두 글자만 퉁명스럽게 찍어 보낸다. 아르바이...
신숙미 기자  |  2009-08-12 15:58
라인
내 몸을 옥죄는 무의식의 줄자
길고 곧게 뻗은 팔과 다리, 잘록한 허리, 작은 얼굴 안에 가득한 미소. 세월이 지나도 변하지 않는 미의 상징 ‘바비 인형’이 탄생 50주년을 맞았다. 이제 50대 중년 여성이 됐지만 여전히 군살 하나 없는 탄탄한 ...
신숙미 기자  |  2009-08-12 15:56
라인
“오빠, 누나보다 선배가 더 편해요”
처음 선배들을 만난 자리, 새내기였던 박정민(기계공 3) 씨는 남자 선배들에게 선배라고 해야할지 오빠라고 불러야 할지 몰라 어리둥절했다. 오빠라는 말은 왠지 어색했고 주변을 둘러보니 그렇게 부르는 여자 친구들도 없어...
신숙미 기자  |  2009-08-12 15:55
라인
옹기종기 ‘발때’묻은 옷골목엔 재미가 한가득
지하철역 3번 출구에서 학교로 올라가는 ‘만남길’은 꼬불꼬불한 골목길로 연결된다. 다닥다닥 붙어있는 옷가게는 저마다 개성을 담아 하나의 골목을 이루고 있다. 소위 ‘옷골목’으로 불리는 이곳은 사람들의 ‘발때’가 묻어...
신숙미 기자  |  2009-08-12 15:52
Back to Top